이땅을치유하소서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 발생…'쓰나미 우려 없어'

이정은 기자(amyrhee77@goodtv.co.kr) ㅣ 등록일 2020-06-01 07:54:0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일본 이바라키현서 규모 5.3 지진(일본 기상청 홈페이지 캡처)

1일 오전 6시 2분께 일본 이바라키현에서 규모 5.3의 지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진원지는 북위 36.2도, 동경 140.4도이며 진원의 깊이는 약 100㎞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으로 인한 지진 해일(쓰나미) 우려는 없다"고 밝혔다.

이번 지진으로 이바라키현과 도치기현, 군마현 일부에서 진도 4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진도 4는 대부분 사람이 놀라고 전등을 비롯해 매달려 있는 물건이 크게 흔들리며 안정감이 부족한 상태로 놓인 물체가 넘어지는 정도다.

도쿄도 등 수도권 대부분 지역에서도 진도 2~3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일본의 지진 등급인 진도는 특정 장소에서 지진으로 인한 흔들림의 상대적 세기를 나타내는 지표로 지진의 절대적 에너지 크기를 나타내는 리히터 규모와는 차이가 있다.

녹톡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