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성시화, 농어촌교회 코로나19 극복 방역봉사

신동선 교회기자(한동UBF) ㅣ 등록일 2020-03-16 15:31:3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포항성시화운동본부(대표본부장 조근식 목사)가 코로나19 극복과 예방을 위해 지역교회를 대상으로 방역활동에 나섰다.
 

 ▲포항성시화운동본부 관계자들이 지역교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방역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데일리굿뉴스

방역은 포항성시화운동본부 평신도홀리클럽(회장 박종규 장로) 주관으로 목회자와 장로, 집사 등 13명의 자원봉사자가 참여하고 있다.

이들은 지난 3월 14일 포항시 북구 중앙동 한숲농아인교회를 비롯해 기계면 봉계교회, 흥해읍 목양테마교회·매산교회·주사랑교회·하늘소망교회·은혜로교회·흥해제이교회, 대도동 예닮교회·바다교회, 연일읍 택전교회와 주사랑교회 등 12개 교회를 방문해 방역 봉사를 펼쳤다.

방역장비와 보호복 등을 갖춘 자원봉사자들은 교인들의 안전을 위해 인체에 무해한 친환경 약품으로 교회와 시설 구석구석을 소독했다. 방역 장비 등은 포항시에서 협찬했다.

포항성시화운동본부는 이번 방역봉사는 포항지역 미자립교회를 중심으로 매주 1~2회 실시하고, 방역 희망 교회는 현재 접수 중이라고 했다.

박종규 평신도홀리클럽 회장(도구제일교회 장로)은 "방역을 하고 싶어도 할 수 없는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사각지대 농어촌 교회가 많다"며 "코로나19가 소멸하고 예배가 자유로워질 때까지 꾸준하게 봉사활동을 이어 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