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자립교회 등 문화소외지에서 수준 높은 음악 선사 비바보체솔로이스츠

김명자 교회기자(하늘꿈교회) ㅣ 등록일 2020-02-18 15:40:56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비바보체솔로이스츠(리더 박재명)는 지난 2006년 12월 30일 충남 천안에서 활동하는 남성성악가 8명이 모여 하나님을 찬양하고 지역 클래식음악의 저변을 확대하고 보급하는데 함께하기 위해 조직됐다.

이후 공주원로원에서의 첫 연주로부터 전국의 미자립교회와 클래식음악을 접하지 못하는 지역 주민을 위한 찬양콘서트, 작은음악회(하우스콘서트) 등 지난 13년 동안 100여회 이상의 음악회를 주관했다.
 

 ▲비바보체솔로이스츠의 공연 모습. ⓒ데일리굿뉴스

지역에서 남성중창단으로 입지를 굳힌 비바보체솔로이스츠는 지역 기독교단체 행사와 마을행사, 음악협회, 생활음악협회 등 여러 지역 행사에서 수준 높은 음악을 선보였다.

그동안 단원이 여러 명 교체되는 등 인원의 변수가 있었지만 2015년도부터는 6명의 단원이 정기적인 모임을 갖고 연습을 하면서 활동해왔다.

하지만 테너파트를 담당하던 박성광 전도사가 2018년 젊은 나이에 폐암으로 세상을 떠나자 비바보체의 활동이 소강상태로 접어들어 2년간의 공백의 시간을 보내야 했다.

그러나 다시 리더인 베이스 박재명을 포함해 기존단원인 테너 조규대 선생과 새로 영입한 테너 김성호 선생이 2019년도에 모여 정기적인 모임과 활동을 시작해 평택제일교회 찬양음악회와 평택 신흥마을아파트 도서관 작은 음악회 등을 선보였다.

최근에는 천안 멜버른카페 살롱음악회에 초청돼 작은 음악회를 가진 바 있다. 또한 바리톤 단원 1명을 영입해 남성4중창으로 단원을 채우고 새로운 비전을 갖고 미자립교회와 소외지역을 찾아가 찬양과 클래식음악으로 즐거움을 주고 주님의 사랑을 전파하는 사역을 감당하고 있다.

리더 박재명 씨는 “그동안 어려움도 있었지만 우리가 가진 달란트로 문화소외지역과 미자립교회를 찾아 찬양으로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데 더욱 열심히 사역하도록 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