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팬이 뽑은 최우수선수 손흥민, '70m 질주 원더골'

박재현 기자(wogus9817@goodtv.co.kr) ㅣ 등록일 2019-12-09 16:49:0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토트넘 공식 SNS 투표에서 최우수선수로 선정된 손흥민. (사진제공=연합뉴스)

토트넘 트위터 투표서 71%의 압도적 지지로 1위

'70m 질주 원더골'로 세계를 놀라게 한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토트넘 팬 온라인 투표에서 최우수선수로 선정됐다.

9일 토트넘 공식 트위터에서 진행된 번리전 '맨 오브 더 매치(최우수선수)'를 뽑는 투표에서 손흥민은 71%의 압도적인 지지를 얻어 최고의 활약을 펼친 선수로 인정받았다.

손흥민의 도움에 힘입은 선제 결승 골을 포함해 2골 1도움을 올린 해리 케인이 22%의 득표율로 2위에 자리했고, 무사 시소코와 얀 페르통언이 5%와 2%로 뒤를 이었다.

손흥민은 전날 열린 번리와의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6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앞선 전반 32분 폭풍 질주 후 3-0을 만드는 득점에 성공했다.

토트넘 진영에서 공을 잡은 손흥민은 약 70m를 내달리며 무려 6명의 번리 선수를 따돌리고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손흥민의 골은 1986년 멕시코 월드컵 때 디에고 마라도나의 60m 단독 질주 골 등 역사적인 '슈퍼 골'들의 기억을 소환해내며 전 세계 축구 팬들을 즐겁게 했다.

손흥민의 놀라운 골에 한껏 끓어오른 홈 팬들 앞에서 토트넘은 2골을 더 뽑아내며 5-0 완승을 했고, 시즌 10호 골을 기록한 손흥민은 4시즌 연속 두 자릿수 득점에 성공했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