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류세 인하 종료돼도 기름값 인상폭 적을 듯

유창선 기자(yuda@goodtv.co.kr) ㅣ 등록일 2019-08-29 22:05:1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가 끝나도 기름값 인상폭이 예상보다 적을 것으로 보인다.
 

  석유업계 3단체가 유류세 인하 조치 종료로 기름값이 급격히 오르지 않도록 협조하겠다고 29일 밝혔다.(연합뉴스 제공)
 

대한석유협회와 한국석유유통협회, 한국주유소협회 등 석유업계 3단체는 29일 정부의 유류세 인하 조치가 끝나도 기름값이 급격히 오르지 않도록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석유업계 3단체는 이날 공동성명을 내고 "유류세 인하 종료에 따른 세금 인상분이 급격하게 소비자 가격에 반영되면 국민 부담이 커질 우려가 있다"며 "인상분이 소비자 가격에 완만하게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석유유통협회와 주유소협회는 석유 대리점과 주유소 사업자들에게 세금 환원분이 시차를 두고 반영되도록 협조를 요청하기로 했다.

한편 정부는 지난해 11월 휘발유와 경유, 액화석유가스(LPG) 유류세를 한시적으로 15% 인하했으며 올해 5월 인하 폭을 7%로 축소한 데 이어 31일로 인하 조치를 종료한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