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 14일 전북 익산서 시작

오현근 기자(ohdaebak@goodtv.co.kr) ㅣ 등록일 2019-05-13 14:07:07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장애학생들의 체육 축제인 제13회 전국장애학생체육대회가 14일 전라북도 익산체육관에서 개회식을 갖는다. 이를 시작으로 4일간의 열전에 돌입할 예정이다.
 

 

슬로건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로

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에 앞서 열리는 전국장애학생체전은 전국 17개 시도에서 총 3천607명의 선수단(선수 1천885명, 임원 등 관계자 1천722명)이 참여해 역대 최대 규모로 치러진다.

선수들은 전북 도내 6개 시군 16개 경기장에서 선의의 경쟁을 펼치게 된다.

대회에 참가하는 학생선수들은 골볼, 보치아, 수영, 육상, 탁구 등 육성 5종목과 농구, 디스크 골프, 배구, 배드민턴, 볼링, 역도, 조정, 축구, 플로어볼, E-스포츠 등 보급 10종목, 슐런 등 전시 1종목 등 총 16개 종목에서 메달을 놓고 겨룬다.

대회 슬로건은 '함께 뛰는 땀방울! 자신감의 꽃망울!'로 정해졌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대회 기간 KPC하우스를 설치해 장애인체육홍보에도 나선다고 밝혔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