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교회, 최성은 목사 후임 청빙 인준

박혜정 (hyejungpark@goodtv.co.kr) ㅣ 등록일 2019-04-15 19:24:4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최성은 목사 ⓒ데일리굿뉴스
지구촌교회(담임 진재혁 목사)는 제3대 담임목사로 미국 워싱턴 주 타코마제일침례교회 최성은 목사를 청빙하기로 최종인준했다고 밝혔다.
 
진재혁 목사가 지난해 9월 아프리카 케냐 선교를 위해 사의를 발표한 이후, 교회는 청빙위원회를 구성하고 약 5개월 간 청빙절차를 거쳐 새 담임목사를 선임했다.
 
위원회는 전교인 중 약 9,000명이 응답한 18가지 설문조사 결과를 토대로 청빙 기준을 세웠으며, 공모와 추천을 병행해 3차례 걸쳐 후보자 심사를 진행했다.
 
지구촌교회 관계자는 "최성은 목사를 이중 공모가 아닌 교계에서 명망 있는 목회자 및 신학대총장 등으로부터 추천 받았다"며 "교회 설문조사와 비전을 통해 세운 모든 기준에 최 목사가 적합하다고 판단돼 청빙위원 전원 만장일치로 그를 최종 적임자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목회지원회의 만장일치 동의도 거쳐 지난 7일 제직회와 사무총회(공동의회)에서 96% 찬성으로 최종 인준을 받았다"고 전했다.

한편 지구촌교회는 이번 주 내 최성은 목사와 타코마제일침례교회에 공식적인 청빙 요청을 할 계획이다. 타코마제일침례교회와 최성은 목사는 한 달간 기도하며 청빙 수락 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전해졌다. 제2대 담임직을 맡아 온 지구촌교회 진재혁 목사는 오는 5월 26일 사임한다.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