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땅을치유하소서

당정청 '배달앱 상생 생태계 조성 서두르겠다'

박은결 기자(kyul8850@goodtv.co.kr) ㅣ 등록일 2020-07-31 08:19:5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확대 축소

더불어민주당과 정부, 청와대는 31일 배달 애플리케이션(앱) 시장의 '상생 생태계' 조성을 서두르겠다고 밝혔다.
 

 ▲배달앱·오픈마켓 겨냥…'갑질' 규제하는 법 만든다(사진제공=연합뉴스)

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연 8차 당정청 '을지로 민생현안회의'에서 "최근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배달앱 시장에서 플랫폼 사업자와 입점업체 간 상생을 위한 생태계 조성이 시급하다"고 말했다.

이어 "체육계와 문화 예술계의 갑질 근절, 고용 안정과 처우 개선을 하는 방안도 마련해야 한다"며 "끊이지 않는 직장 내 괴롭힘 방지를 위해 법의 실효성을 높이고 사각지대를 해소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지역사랑상품권을 확대하는 등 지역소비를 활성화하고 골목 경제를 살리는 대책도 시급하다"며 "코로나19가 장기화하면서 비정규직, 프리랜서, 특수고용노동자, 영세 자영업자 등 취약계층에 더 큰 피해를 주고 있다"고 말했다.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온라인 플랫폼 중개 거래의 공정화에 관한 법률을 추진해 불공정을 근절하고 디지털 공정 경제를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녹톡

댓글 0개